2017년 9월 25일(월) - 9월 27일(수) 교육뉴스


   ※ 기사 제목을 클릭하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국 회 / 정 부


교육부는 26일자 세계일보 <“솜방망이 처벌에…편법 영어유치원 급증”> 제하 보도와 관련, 다음과 같이 해명했다....
지난 5년간 청년들의 창업 규모는 큰 변화가 없었지만 트렌드는 크게 바뀌었다. 매장 판매는 줄고 온라인 판매가 크게 늘었고, 술집은 줄고 맛집이 늘었다. 학원이나 피씨방(PC)방은 줄고 인테리어업체나 디자인업체는 늘었다. 청년들의 창업 트렌드는 변화된 사회 현실이 빠르게 반영

정부가 2022년까지 미세먼지의 국내 배출량을 30% 이상 감축하고 나쁨일수는 70% 줄이기로 했다. 올해부터 2년간 시범사업을 거쳐 어린이 통학차량을 친환경차(LPG·CNG)로 교체하고...


교육일반


한국소득기회 불평등에 대한 연구를 관련 학술지에 개재한 내용이 언론에 보도되면서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최근 우리 사회는 부모의 학력, 직업 수준에 따라서 고스란히 자녀들도 그러한 지위에서 벗어날 수 없는 점이 이번 연구에도 확인된 걸로 나타나...
사교육 연령이 점점 낮아지면서 영유아 사교육이 사회 문제로 떠오른 가운데 학부모들에게 미래사회의 인재상을 알려주고 자녀교육의 방향을 제시하는 토크 콘서트가 열린다. 학원에 다니느라 놀지 못하는 아이들에게 ‘놀 권리’를 찾아줘 건강한 몸과 마음의 발달을 돕자는 취지...
경기꿈의대학에 참여한 학생 10명 중 6명이 야간자율학습과 사교육을 병행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당초 경기꿈의대학이 ‘야자 폐지’의 대안으로 도입된 교육정책이었던 만큼 제 역할을 하지 못하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제기...
학원으로 등록했으나 실제 교습행위는 유치원에 가까워 ‘영어유치원’으로 불리는 유아 대상 영어학원 시장 규모가 연간 2700억원을 넘어섰다. 전국 영어유치원 수도 1년 동안 10% 증가했다. 교육당국이 영어유치원의 편법 운영에 벌점과 과태료 등을 부과하나 솜방망이 처벌에 그쳐 시장 규모를 키웠다는 지적...
사상 최장 열흘간의 추석 연휴를 앞두고 학원가에 비상이 걸렸다.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불과 50일 앞둔 상황에서 수험생들을 대상으로 막판 점수 향상을 위한 단기특강이 속속 개설되는가 하면, 따로 준비할 기회가 없었던 논술고사와 면접고사를 대비하는 집중속성코스 수업도 줄을 잇고...

올해 수능부터 절대평가 과목으로 바뀌는 영어에 대한 수험생들의 불안감이 커지면서 이를 겨냥한 입시업체들의 마케팅이 기승을...

추석연휴를 앞두고 학원가에선 취준생들의 ‘불안 심리’를 조장... 각 학원에서 띄우는 광고 팝업창에는 ‘황금연휴는 성적을 올릴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취준생들 간의 경쟁 심리를 조장하는 경우가 다반사...

학벌·스펙 대신 능력만을 평가하겠다는 취지로 도입된 블라인드 채용이 하반기 공기업 채용부터 본격적으로 도입됐다. 스펙 대신 시험이 NCS 및 전공 시험이 중요해지면서, 관련 사교육 시장도 기승을 부리고 있다. 면접 등 다른 평가항목에 대한 부담도 덩달아 커져 학생들의 어깨가 무겁다....
스마트학생복은 요즘 청소년들의 식습관 실태를 보다 자세히 파악하고자 지난 4일부터 11일까지 스마트학생복 공식 페이스북 및 카카오스토리를 통해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에 따르면 규칙적인 식습관을 방해하는 가장 큰 요소로는 절반에 달하는 49.2%에 해당하는 학생들이 ‘학교와 학원 때문에 부족한 시간’이라고 답했으며...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