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9. 10. KBS 

학원계 “당장 먹고 살 걱정…최소한의 생계 보장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