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10.1. 한겨레21
‘과외로 이동’한다는 우려 
심야교습 제한 때와 마찬가지로 일요휴무제 역시 ‘합법성’이라는 장애물부터 뛰어넘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