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11.23. 경향신문 

코로나19 다중시설 집단감염 최다 장소는 '종교시설' 다음은 '직장'
서울시가 코로나19 ‘제 2차 대유행’이 시작됐던 지난 8월 12일부터 11월 20일까지 ‘서울시 집단감염 발생 클러스터 현황’을 분석한 결과 다중이용시설 내 집단감염이 전체의 44%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