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원 강사를 방과후 학교교사로 채용하여 같은 학교안에서 강의를 하게 된다면 학교교사들과의 비교평가에 따른 교사 사기지하와 나이가 교원의 추락에 따른 정규 학교수업의 파행이 예상됩니다. 또한 외부 강사나 위탁주체에 수입을 맡겨도 관리 감독업무의 증가에 따른 업무부담의 증가는 곧 학교수업의 부실로 이어질 가능성이 큽니다. 특히 현재 논란이 일고 있는 교워평가제도가 교사의 사기저하를 이유로 반대하고 있는 교원단체들에게 학원강사와의 비교는 더욱 큰 반발을 초래 할 것이며 이는 곧 학교의 학원화를 가속화하여 공교육을 황폐시키는 결과를 초래합니다. 어느 선진국에도 없는 일이다.
다시한번 생각해 주시길 강력히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