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학원총연합회,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예방 활동 강화 
학원에 홍보자료 배포 등 메르스 예방에 자율적 동참 - 


04면메르스안내(s).jpg

○ 한국한국학원총연합회(회장 박경실)는 국내 일부 지역에서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확진 및 의심환자가 증가함에 따라 학생 및 학부모들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예방활동 강화에 나섰다. 


○ 국내 일부지역에서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환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예방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는 가운데, 한국학원총연합회는 학생들의 안전을 고려하여 학원에서 메르스 감염 예방을 위해 ‘메르스 예방관리 지침’ 등 행동요령을 전국 시‧도지회로 전달하고, 이와 함께 ‘개인위생 수칙 및 예방법’이 담긴 안내자료를 각 학원에 배포했다.


○ 아울러 지역별 학원 휴원 상황 점검 및 학원 내 메르스 감염 실태조사를 실시하는 등 메르스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 한국학원총연합회 박경실 회장은 “학생들의 안전이 최우선인 만큼 보다 많은 학원에 대응지침 등을 안내하여 메르스 확산 방지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앞으로도 학원총연합회는 학부모들의 불안 해소는 물론, 학원이 ‘메르스 사각지대’라는 사회 일각의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각 학원에서 개인위생을 철저히 할 수 있도록 메르스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