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자유학기제 시행에 따른 학원 마케팅 자제 등 협조 요청




○ 2016년 3월부터 중학교 과정 중 한 학기 동안 학생들이 중간·기말고사 등 시험 부담에서 벗어나 꿈과 끼를 찾을 수 있도록 수업 운영을 토론·실습 등 참여 형으로 개선하고 진로탐색활동 등 다양한 체험활동이 가능토록 교육과정을 유연하게 운영하는 ‘자유학기제’가 실시됩니다.


○ 교육부의 핵심교육개혁과제인 ‘자유학기제’ 시행을 앞두고, 일부 언론에서 자유학기제에 따른 사교육시장의 활성화를 우려하는 보도가 이어지고 있고, 실제로 일부 학원에서는 이를 활용한 광고를 하고있는 것이 조사되었습니다.  


○ 이에 따라 교육부에서는 자유학기제를 활용하여 학생 및 학부모의 불안감을 조성하는 광고・마케팅 자제를 요청한 바 있으며 특히, 이와 관련하여 시·도 교육청별로 지도·감독을 실시할 계획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 따라서 각 협의회와 시도지회에서는 학원 현장에서 자유학기제를 활용한 강좌를 개설하고 이를 광고·선전하거나 또는 선행학습과 연계하는 사례가 없도록 안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끝.